슈퍼사이즈미 영상을 보고... 나의 이야기

영양학 수업시간이였다.. 수시평가 보는 날이라 우리반은 슈퍼사이즈미 영상을 보았다.

영화감독이 직접 실험하며 찍는 영상인데..재밌고 신기하기도 했지만 비위가 좀 상하기도 했다..

나도 미국유학 갔었을 때에는 정말 힘들었다..우리나라의 햄버거보다 컸고 맛도 없었다..

덕분에 살도 많이 찌고 그랬지만 한국에 와서 다시 빠지게 되었다..

미국사람들 60%가 뚱뚱한데 난 거의 뚱뚱한 사람들만 봤다..정말 미국사람들 덩치가 크다..

우리 이모부보다 2배 더 크다...(우리 이모부는 미국인이다..이모랑 국제결혼했다.)

패스트푸드는 간편하게 먹을 수 있다는 장점이 있지만 살이 찌고 몸에 안 좋아지는 단점이 있다..

슈퍼사이즈미영상을 찍은 영화감독은 몸 상태가 엄청 안 좋아졌지만 촬영이 끝나자 9개월후에야 건강을 되찾았다고 한다..

정말 무서웠다..

맥도날드 소송 사건 대부분 알거라 생각한다.. 두 여자가 맥도날드 음식을 섭취하면서 갑자기 소송을 했는데

맥도날드음식때문에 자기네들이 살찌게 만들었다고 소송을 한 것이다..

결국 맥도날드회사가 졌다..칼로리내용이 없었기 때문이다...

참 어이없다..두 여자가 안 먹으면 되지 않을까 생각했다.. 일부러 그런 것인지....

아무튼 점점 패스트푸드화가 되가고 있는 전세계... 우리나라에도 비만이 많아지고 있다던데...

식생활 습관이 바꿔야 되지 않을까 싶다..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